Inhabiting the Anthropocene

 

 

인해비팅 (및 거버닝) 그룹은 인류세를 맞아 빠른 변동을 겪고 있는 인간 삶의 양식에 대한 연구를 수행하고, 이를 효과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정책적이고 기술적인 해법을 모색한다. 에코 시티나 스마트 시티 같은 새로운 형태의 도시에 대한 실험, 고령화를 대표로 하는 인구구조 변화에 대한 대응, 모빌리티 시스템이 가져오는 문화 변동, 인간과 비인간(인공지능, 로봇, 동물)의 공생 등 전지구적 변화가 개별 지역에서 구체적이고 일상적인 삶의 문제로 등장하는 현상을 분석하고, 자연 및 인공 인프라가 직면하게 될 위험에 대해 체계적으로 예측하고 대비하려는 시도인 것이다. 따라서 이 그룹의 연구에는 위험, 재난, 신뢰 등도 핵심어에 포함된다. 구체적인 연구 주제는 다음과 같다.

 

  • 합성 생명과 유전자가위의 위험 거버넌스 연구 / 한국 남동임해공업지역의 인류세적 연구 (박범순)

  • 인공지능 기반 미래 모빌리티 설계 연구 (강남우)

  • 인식에서 실천으로: 인류세 개념이 기존의 일상과 변화하는 세계관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연구 (김동주)

  • 인류세, 사회이론, 그리고 미래 사회 (김홍중)

  • 인류세 시대의 토착성에 대한 연구: 지식, 담론, 실천의 결합체로서의 인류세와 로컬리티의 문제 (백영경)

  • 인류세 시대 한반도 경계/접경지역의 지정학 연구 (이승욱)

  • 인류의 지속가능한 생존을 위한 아동 친화 도시 설계 (김영철)
  • 도시환경 개선을 위한 디지털 트윈 연동 시민참여 플랫폼 연구 (우운택)

Inhabiting (and Governing) Group studies the changing forms of human life in the Anthropocene and seeks for the technological and policy solutions to manage them. This groups analyzes how large-scale changes translate into particular problems of life in a given locale. Prominent themes include the new forms of urbanity such as eco-cities and smart cities, changing population structures as manifested in the increasingly aging society, the relationship between mobility system and cultural change, and the issue of human and non-human coexistence. This group’s research is an endeavor to systematically predict and prepare for the potential dangers that both natural and artificial infrastructures would face as a result of global change. Thus, the keywords for this research group include “risk,” “disaster,” and “trust” as well. Specific research topics are as follows:

 

  • Risk Governance of Synthetic Lives and Genome Editing Technology/ A Historical Analysis of the Korean Southeastern Maritime Industrial Region (Buhm Soon Park)

  • AI-based Future Mobility Design (Namwoo Kang)

  • From Perception to Practice: The Concept of the Anthropocene and Its Role in Everyday Life and Changing Worldviews in Korea (Dong Ju Kim)

  • Anthropocene, Social Theory, and Future Society (Hong-Jung Kim)

  • Indigeneity in the Anthropocene: The Problem of the Anthropocene and Locality as an Assemblage of Knowledge, Discourse, and Practice (Young-Gyung Paik)

  • Geopolitics of the Inter-Korean Border in the Anthropocene (Seung-Ook Lee)

  • Child-Friendly Cities for Sustainability in the Anthropocene (Youngchul Kim)
  • Research on Citizen Science Platform for Improving Urban Environment Using Digital Twin (Woontack Woo)